가족력 암 확인

시간이 흐르면 흐를수록 줄어들지 않는 숫자는 암에 걸린 환자인데 대한민국의 평균수명대로라면 남자는 37.5%, 여자는 34.9% 확률로 암에 걸린다고 합니다. 


그런데 가족력이 있는 사람은 일반인보다 암에 걸릴 확률이 높아서 만반의 대비를 하지 않으면 암에 대응하지 못하게 됩니다. 
그래서 가족력이 있는 사람들은 여러 암보장에 가입하는 경우가 많은데 일반인보다 발병률이 높은 것은 사실이지만 무조건 암에 걸리지는 않기 때문에 하나만 가입하는 게 좋습니다. 


보장에 많이 가입하면 보장을 많이 받을 수 있겠지만 보장료가 많이 나오기 때문에 보장을 유지하기 힘들 수 있습니다. 

반대로 가족력이 있는 사람은 암보장에 가입하지 못할 거라고 생각할 수 있는데 제한이 되긴 하지만 가입은 할 수 있습니다. 


단, 암보장에 가입하기 전에 자신이 가족력이 있다는 것을 알려야 되고 가족력이 있다면 해당 암을 중점으로 공략하는 게 좋습니다. 


여러 암에 대비하는 것보다 한 가지 암에 집중을 해서 진단비 및 치료비를 많이 받는 것이 훨씬 효율적입니다.